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가수


강타가 결국 오늘 예정된 신곡 발매를


취소하는 초강수를 뒀습니다.


강타는 오늘 자신의 sns에


"오랫동안 저를


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신 팬 여러분께


개인적인 일로 깊은 실망과


상처를 드린점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"라고


시작하는 사과문을 올렸습니다.



강타는 "오랜기간 사랑 받으며


활동해온 만큼 개인적인 모습에도


좋은 모습을 보여드렸어야 했는데


이 모든 일은 변명의 여지없이


저의 부족함과 불찰로 비롯된 것이다


앞으로 지난 시간을 되돌아보며


깊이 반성하고 성숙한 사람이


되도록 노력하겠다"라고 밝혔습니다.


추가적으로는


"금일 발매 예정이었던 신곡 공개는


취소하며 뮤지컬과 콘서트 등


이미 정해져 있던 활동은 저혼자


결정할수 없는 부분이므로


관계된 모든 분들의 피해를


최소화 하는 방향으로 최선의


노력을 다하겠다 다시 한번 팬 여러분께


심려를 끼친점 깊이 사과드린다"라고


사과를 했습니다.


강타는 얼마전 우주안과 오정연으로


인하여 굉장히 시끄러운 하루를


보내고 있는 상황입니다.


오정연의 폭로글 이후 sns를


강타는 비공개로 전환했습니다.

+ Recent posts